여자등여드름 어떻게 해야할까?

해변 수영복

따뜻한 여름이 다가오게 되면 ‘해변가’뿐만 아니라 거리 곳곳에서도 등과 가슴이 시원하게 파인 옷을 입는 여성들이 늘어나게 됩니다. 날씨가 무더워 노출이 늘어나는 것도 있지만 패션을 중요시 여기는 트렌드 덕분에 몸매 가꾸기 또한 열풍입니다. 하지만 몸매를 가꾸려고 무리하게 다이어트를 하다 보면 오히려 피부가 망가지게 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안 먹어서 생기는 피부 문제

많은 여성들은 온갖 다이어트 방법이 나와있는 오늘날에도 식음을 전폐하는 것으로 간단히 살을 빼고자 합니다. 하지만 무작정 안 먹는 것은 몸에 큰 무리를 주게 되는 행위입니다. 피부는 우리가 섭취하는 것을 영양분으로 삼아 재생 및 유지되고 있기 때문이죠. 다이어트를 위해 식사량을 줄이고 굶다 보면 체내 호르몬의 밸런스 붕괴로 인해 피지가 과다하게 늘어날 수 있습니다. 또 영양 공급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으면서 각질층이 제대로 재생이 안되고 피부가 건조해지게 됩니다. 남자의 경우 이것저것 너무 많이 집어 먹어 비만이 생기고 쥐젖 등의 피부 트러블을 겪는다면 여성은 오히려 너무 안 먹어서 피부에 문제가 생기는 경우가 많습니다.

생각보다 중요한 생활습관

많은 사람들이 생활습관의 중요성에 대해서 스스로 충분히 인지하고 있다고 여기면서도 제대로 실천하고 있는 경우는 그리 많지 않습니다. 특히나 요즘처럼 바쁜 현대인들의 경우 충분히 수면을 취하고 삼시 세끼를 챙겨 먹기란 쉬운 일이 아닐 겁니다. 하지만 하루에 세끼는 못 챙기더라도 적어도 두끼 정도는 챙기는 것이 좋습니다. 밥을 자꾸 안 먹게 되면 반대급부로 당이 땡기게 되는데 이로 인해 군것질을 하다 보면 인슐린 수치가 높아져 여드름이 심해지는 경우가 많습니다. 또 자꾸 안먹다버릇을 하게 되면 체력이 약해져 스트레스에도 취약해지는 경향이 있습니다. 몸에 에너지가 충분할 때는 견뎌낼 수 있을만한 일도 허약해져 있는 상태에서는 큰 부담이 되기 때문입니다.

생각지도 못한 것에 원인이

직장인 중에는 피로를 회복하고 기력을 보충할 목적으로 건강 식품을 찾는 분들이 많이 있습니다. 하지만 건강 식품이라고 해서 무조건 좋은 것만은 아닌데 원기회복을 목적으로 하다 보니 특정 성분이 과하게 치우쳐져 이로 인해 부작용을 겪을 수 있습니다. 또 외식을 자주 하는 직장인들은 아무래도 화학조미료나 불충분한 설거지로 인한 세제에 노출되기 쉬운데 이로 인해 트러블이 생기는 경우도 있습니다. 잦은 회식에서 빼놓을 수 없는 알코올 또한 피부를 건조하게 만드는 주범 중 하나지요. 이처럼 주변 생활 습관에서부터 피부의 악화 요인을 제대로 찾는 것이 중요하며 체내의 밸런스를 회복하여 자잘한 악화 요인들에 건강한 피부를 만드는 것이 필요합니다.

  • 서울특별시 광진구 자양동 855 이튼타워리버 3차 A동 2층 (뚝섬유원지역1번출구) 등여드름한의원 아침맑음한의원   Tel:02-465-7588,   Fax:02-465-7599,   사업자등록번호:506-22-17277